콘텐츠 바로가기

선물옵션 토론실

콜옵션 [2/13] 장마감후..

꾸준함 조회51

코스피는 미국 급등 영향에 강세 출발했으나 

1시무렵 구로다 총재 연임 의구심에 엔이 강세를 보이면서

결국 2,400을 지키지 못했습니다..

외국인이 삼전 하닉에 3,500억을 쏟아부었지만

유동성 확대로까지 번지기는 무리였네요..


현재 엔달러가 BOJ완화정책 의구심에 대차게 내려와서

107엔 초반까지 왔고,

미선 유럽증시까지 악영향을 계속 미치고 있습니다..


원래 시장에는 미국 영국 유럽이 모두 금리인상을 하거나

완화 축소를 하는대 BOJ만 안할수가 있냐는 의구심이

팽배했던 상황이었는대,

조금 이상했던건 정작 금리는 변동이 없었네요..


어쨌든 엔강세는 캐리트레이드 청산을 불러올수 있기때문에

특히 위험자산에 좋을건 없지만,

중앙은행 총재 연임 구설에

경기와 실적 기반으로 반등중인 증시가 직격탄을 맞아야

하는지도 의문이고,

구설자체도 아베총리의 원론적인 미확정 발언에서 

비롯된걸 생각해보면

지금의 엔 강세나 증시 하락은 좀 억지스럽지 않은가 합니다..

시장이 정답이긴 하지만,

악재의 베이스가 약하니 되돌림도 쉬울꺼라 보구요..


미국 이틀 반등에도 심리는 여전히 취약한듯하지만

이정도 이슈에 다시 5백, 1천 포인트 하락하긴 무리가 아닌가

합니다..

게다가 추가 급락 가능성이 거론되는 우리증시는

PBR 1배가 채 안된다는 것도 생각할 필요가 있을듯 하구요..


삼전 하닉의 시세 연속성도 가능해보이고,

동시호가였긴 하지만 베이시스도 정상화됐구요..

지금 하락 명분도 약한듯 하고

유럽도 아직은 얕은 조정이라

급반전의 가능성은 열려있다고 봅니다..


상황 잘 대응하시고 수익으로 마무리하시기 바랍니다..




0/1000 byte

등록

목록 글쓰기

  • PM

선물옵션 Up & Down 13:52 기준

선물288.60 0.25 +0.09%

오른다 0.0% 내린다 0.0%

선물옵션 베스트 전문가

가입문의

1666 - 6260

평일 08:30 ~ 17:30 (주말, 공휴일 휴무)

글쓰기